새 페이지 3

  

 
 

 

사자견 - 늑대도 물어뜯는 사자견, 사람을 물면 벌어지는 일

늑대도 물어뜯는 사자견, 사람을 물면 벌어지는 일
임규민 기자
입력 2020.06.24 20:35 | 수정 2020.06.24 21:03

홍콩에서 사람을 물어 다치게 한 ‘사자견’ 주인이 피해자에게 1억5500만원을 배상하라는 법원 판결이 나왔다. ‘사자견’으로 불리는 티베트산 붉은 마스티프종은 늑대와 싸워 이길 정도로 용맹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23일(현지 시각) 홍콩 법원은 홍콩 서부 위안랑에 거주하는 세실리아 추이 운호씨와 그 아들이 그들의 개가 문 만 쓰와이씨에게 96만홍콩달러를 배상하라는 판결을 내렸다.


피해자 만씨는 2015년 11월 위안랑의 자택 근처에서 추이씨가 키우던 티베트산 붉은 마스티프종 2마리에게 물려 심한 상처를 입었다. 이들 개는 몸무게가 각각 42㎏가 넘었지만 당시 목줄과 입마개를 착용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사고로 만씨는 얼굴과 몸에 여러 상처를 입었다. 특히 오른손에 가벼운 마비 증상이 와 10대 때부터 즐기던 피아노도 제대로 칠 수 없게 됐다. 대인기피증까지 생겼다. 재판부는 65만홍콩달러의 정신적 위자료와 19만홍콩달러의 미래 치료비를 지급하라는 판결을 내렸다. 만씨의 소송비 95%를 대신 납부하라는 판결도 내렸다.

그러나 앞서 추이씨는 피해자가 과장된 거짓말을 하고 있다고 주장해 왔다. 그는 홍콩과 인접 지역 선전 등에서 피해자가 사람들과 만나고 교류하는 장면 등을 50여 차례 촬영해 법원에 증거물로 제출했다.

재판부는 추이씨의 주장을 받아들이지 않고 만씨에 대한 의학·심리적 분석 보고서 결과를 받아들였다. 재판부는 “피해자는 외상 후 어린 시절부터 즐기던 피아노 연주를 비롯해 많은 즐거움을 잃어버렸다”고 했다.

한편 만씨를 문 티베트산 붉은 마스티프종은 성장시 키 80㎝, 몸길이 180㎝에 몸무게가 130㎏에 달하는 대형견이다. 2011년 94만5000파운드(약 14억2000만원)에 팔려 세계에서 가장 비싼 품종의 개로 불렸다. 별명은 ‘사자견’인데 붉은 털 색깔과 풍성한 숱이 사자의 갈기와 비슷하고 늑대와 싸워 이길 정도로 용맹하기 때문이라고 한다.

몽골의 칭기즈칸은 전쟁에 나갈 때 3만 마리의 마스티프종을 데리고 출정했고, 중국을 돌아보고 동방견문록을 쓴 마르코 폴로는 이 개를 “당나귀만큼 크고 사자 울음소리와 같은 목소리를 지녔다”고 묘사했다.

중국 부유층 사이에서는 이 개를 ‘부의 상징’으로 여기는 문화가 번지기도 했다. 중국인들이 행운의 상징으로 여기는 붉은 털을 가졌기 때문이다.


출처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20/06/24/2020062404295.html
-추천하기     -목록보기  
제목: 사자견 - 늑대도 물어뜯는 사자견, 사람을 물면 벌어지는 일


사진가: 흰빛/한홍철

등록일: 2020-06-24 23:54
조회수: 70 / 추천수: 17


사자견.jpg (74.0 KB)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정렬방법: 등록순 | 날짜순 | 조회순 | 추천순 [로그인 회원가입] 
# 갯민숭달팽이 - 요이치 유사교수 + "갯민숭달팽이가 스스로 목을 자르고 나중에 머리에서 다시 몸이 재생되는 모습을 확인했다”
흰빛/한홍철
h:42 v:11
2021-03-09 09:09
# 박쥐 - 조나 마제트교수 + “박쥐는 생존을 위해 낮은 면역력을 가진 데다 수백만마리씩 모여 살기 때문에 다양한 바이러스의 혼합이 활발하게 일어난다. 동시에 박쥐는 꽃가루를 퍼뜨리고 해충을 잡아먹어 생태계와 인간 모두에 도움이 되는 동물이다. 만약 박쥐를 &
흰빛/한홍철
h:39 v:9
2021-03-06 09:59
# 개구리 + 모세(여호와) - 바로 "여호와의 말씀에 내 백성을 보내라 그들이 나를 섬길 것이니라 네가 만일 보내기를 거절하면 내가 개구리로 너의 온 땅을 치리라" (출8:1-2)
흰빛/한홍철
h:41 v:12
2021-03-04 22:34
# 기러기 - 앤서니 로밀리오 박사 “이집트 마이둠 피라미드에 그려진 기러기 벽화가 지금은 멸종한 종을 그린 것으로 보인다”
흰빛/한홍철
h:32 v:11
2021-03-04 22:16
# 털매머드 - 포드햄 박사 “인간이 털매머드의 멸종 과정에 훨씬 더 큰 영향을 미쳤다는 점을 보여준다”
흰빛/한홍철
h:37 v:12
2021-03-04 21:45
# 산 + "내가 산을 향하여 눈을 들리라 나의 도움이 어디서 올까 나의 도움은 천지를 지으신 여호와에게서로다" (시121:1-2)
흰빛/한홍철
h:31 v:11
2021-03-04 21:26
# 포도나무 - "나는 포도나무요 너희는 가지라 그가 내 안에, 내가 그 안에 거하면 사람이 열매를 많이 맺나니 나를 떠나서는 너희가 아무 것도 할 수 없음이라" (요15:5)
흰빛/한홍철
h:43 v:12
2021-03-03 23:25
# 밀알 - "한 알의 밀이 땅에 떨어져 죽지 아니하면 한 알 그대로 있고 죽으면 많은 열매를 맺느니라" (요12:24)
흰빛/한홍철
h:36 v:15
2021-03-03 15:55
# 눈 - "오라 우리가 서로 변론하자 너희의 죄가 주홍 같을지라도 눈과 같이 희어질 것이요 진홍 같이 붉을지라도 양털 같이 희게 되리라" (사1:18)
흰빛/한홍철
h:33 v:13
2021-03-03 11:57
# 독수리 - 오직 여호와를 앙망하는 자는 새 힘을 얻으리니 독수리가 날개 치며 올라감 같을 것이요 달음박질하여도 곤비하지 아니하겠고 걸어가도 피곤하지 아니하리로다 (이사야40:31)
흰빛/한홍철
h:40 v:16
2021-03-03 11:48
# 비둘기 - “신구미월령(新鳩未越嶺) 어린 비둘기는 재를 넘지 못한다"
흰빛/한홍철
h:40 v:12
2021-03-03 11:43
# 오리 - "오리처럼 보이고 오리처럼 꽥꽥거리면 오리일 것이다"
흰빛/한홍철
h:31 v:13
2021-03-03 11:36
1   2   3   4   5   6   7   8   9   10  .. 45   [다음 10개]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DQ'Style 
 
Copyright(c) 2007 Lifelovestory.com All rights reserved
E-mail :
lifeseed@hanmail.net  010-9639-74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