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페이지 3

  

 
 

 

실종 朴선교사 부모 망연자실 “1월 손녀 첫돌 때 인도네시아서 만나자 했는데…”

http://news.donga.com/Main/3/all/20141229/68805362/1



실종 朴선교사 부모 망연자실 “1월 손녀 첫돌 때 인도네시아서 만나자 했는데…”

강은지기자 , 이형주 기자 , 최혜령기자





Tweet  기사보내기
기사보내기 페이스북트위터싸이월드네이버구글폰트 뉴스듣기
  
입력 2014-12-29 03:00:00 수정 2014-12-29 08:42:51

[에어아시아機 추락]
10월 선교 위해 인도네시아行… 비자연장하러 싱가포르 가다 사고



한국인 선교사 소속 교회 신도들 “제발 무사히 돌아오기를…” 실종된 한국인 선교사 박성범 씨 가족이 다니던 전남 여수시 여수제일교회에서 28일 밤늦게까지 지인들이 박 씨 가족의 무사귀환을 빌고 있다. 여수=박영철 기자 skyblue@donga.com3“좋은 소식 기다리고 있습니다.” 실종된 에어아시아기에 탑승한 박성범 선교사(37)의 어머니(64)는 28일 오후 동아일보와의 통화에서 떨리는 목소리로 아들의 무사귀환을 고대했다. 박 선교사의 부모는 이날 오후 외교부에서 실종된 비행기에 아들과 며느리, 손녀가 탑승했다는 연락을 받았다. 곧바로 교회에서 집으로 돌아와 아들네 가족에게 아무 일이 없기를 기도하고 있다고 했다.

박 선교사는 아내 이경화 씨(35), 외동딸 유나(11개월)와 함께 선교를 위해 10월 말 인도네시아 수라바야로 향했다. 이번 싱가포르행은 비자 연장을 위해서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1남 3녀 중 셋째인 박 선교사는 전남 여수에서 초중고교를 나온 뒤 순천대를 졸업했다. 2012년 결혼하기 전까지 6년간 캄보디아에서 선교 활동을 할 정도로 해외 선교에 관심이 많았다고 했다. 아내도 선교사다.

박 선교사의 부모는 외동아들이 주로 해외나 서울에 있어 그리울 때도 많았지만 이제 막 일어서고 예쁜 짓도 곧잘 하는 손녀의 재롱이 큰 기쁨이라고 밝혔다. 아들은 못 봐도 손녀의 첫 생일 땐 꼭 곁에 있어주고 싶었다고 했다. 박 선교사의 아버지(69)는 손녀의 돌 얘기를 할 땐 감정이 북받쳐 울먹이기도 했다. “내년 1월 15일이 유나(손녀) 돌이라… 그때 맞춰 인도네시아로 갈 계획을 세우고 있었어요.”

박 선교사의 어머니는 “서울에 살고 있는 둘째 사위가 가족 대표로 현지에 갈 것”이라며 “정부에서 비행기를 제공할 것이라고만 들었다”고 말했다. 박 선교사의 작은 누나는 동아일보와의 통화에서 “외교부와 협의 중”이라고 짧게 대답했다.


박 선교사 부부를 인도네시아에 파견한 전남 여수제일교회 신도들은 28일 교회와 박 씨 부모의 집에 모여 무사 귀환을 기원하는 기도회를 밤새 이어갔다. 김성영 여수제일교회 장로는 “박 씨를 초등학교 때 주일학교에서 가르쳤는데 늘 성실하고 열정을 가진 젊은이였다”며 “그는 아시아 국가에서 선교 활동은 물론이고 어려운 사람들을 늘 돕고 싶어 해 평신도인데도 해외 선교에 나섰다”고 말했다. 다른 관계자들도 “박 선교사는 학생 때부터 신앙생활을 열심히 했던 모범생”이라고 입을 모았다.


여수제일교회는 박 선교사 가족이 오랫동안 다닌 교회로 신도 대부분이 가족들과 친밀한 관계다. 한 전도사는 “소식을 듣고 바로 (박 선교사의 부모님께) 전화를 드렸다. ‘지금 (집에) 가고 있다’는 얘기를 듣고 그 이후엔 경황이 없으실 것 같아 차마 전화할 수 없었다”며 안타까워했다. 교회 측은 시간이 흐르면서 “말로 표현할 수 없을 정도로 힘들다”며 말을 아꼈다.

박 선교사의 페이스북엔 9일 올린 딸 유나의 사진이 있다. 또 손으로 의자를 짚고 일어선 딸의 사진이나, 딸과 함께 찍은 사진엔 “너무 귀엽다” “선교사님하고 똑같이 생겼다”는 지인들의 글이 올라와 있었다.

강은지 kej09@donga.com ·최혜령 / 여수=이형주 기자
-추천하기     -목록보기  
제목: 실종 朴선교사 부모 망연자실 “1월 손녀 첫돌 때 인도네시아서 만나자 했는데…”


사진가: 흰빛/한홍철

등록일: 2014-12-29 09:10
조회수: 430 / 추천수: 59


KakaoTalk_20140630_150353660.jpg (302.8 KB)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
정렬방법: 등록순 | 날짜순 | 조회순 | 추천순 [로그인 회원가입] 
실종 朴선교사 부모 망연자실 “1월 손녀 첫돌 때 인도네시아서 만나자 했는데…”
흰빛/한홍철
h:430 v:59
2014-12-29 09:10
타임지, 2014년 '올해의 인물'에 에볼라 바이러스 의료진 선정
흰빛/한홍철
h:360 v:57
2014-12-13 22:49
사망 판정 받은 60대男 의식회복… 간단한 말도 해
흰빛/한홍철
h:358 v:54
2014-11-21 18:33
펜션에서 불이 나 4명이 숨지고 6명이 부상을 당했다.
흰빛/한홍철
h:417 v:52
2014-11-17 20:54
고 김자옥생명 - 배우 김자옥씨, 폐암 투병 중 16일 별세
흰빛/한홍철
h:512 v:68
2014-11-16 22:50
식물인간 19개월만에 깨어난 육군 이병 “선임들이…” 진실은?
흰빛/한홍철
h:395 v:63
2014-11-11 10:52
고 김우현 - 딸 마중나가 숨져…심장마비로 추정
흰빛/한홍철
h:446 v:65
2014-10-28 14:39
신해철, 저산소 허혈성 뇌손상으로 사망
흰빛/한홍철
h:436 v:73
2014-10-27 22:37
16세 여고생, 놀이공원 ‘귀신의 집’ 들어갔다 심장마비로 사망
흰빛/한홍철
h:595 v:80
2014-10-24 18:50
대사에서 목사가 된 장기호씨…이라크대사 800일, 총탄 쏟아지는 생사 기로서 삶의 진리 찾았다
흰빛/한홍철
h:498 v:66
2014-10-24 18:34
열한 살 보경이는 태어나서 올해 초까지 제대로 걸어본 적이 없었다
흰빛/한홍철
h:456 v:76
2014-10-22 14:43
"우리의 일상, 순례하듯 가장 성스럽게 살아가야 할 곳"
흰빛/한홍철
h:460 v:75
2014-10-17 08:46
[이전 10개]   1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37   [다음 10개]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Copyright 1999-2024 Zeroboard / skin by DQ'Style 
 
Copyright(c) 2007 Lifelovestory.com All rights reserved
E-mail :
lifeseed@hanmail.net  010-9639-7423